강추위에 일어난 빨래 대란…크린업24, 한파 기간 매출 103% 상승
강추위에 일어난 빨래 대란…크린업24, 한파 기간 매출 103% 상승
  • 김성화 기자
  • 승인 2021.01.19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크린업24 서정마을점. 사진=크린업24

톱데일리 김성화 기자 = 올해 초 영하 20도에 육박하는 북극발 한파에 셀프빨래방 이용량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폭설과 함께 강추위가 불어닥치며 배수관이 얼거나 혹은 세탁기 수도관 자체가 얼어 붙었기 때문이다.

19일 ㈜유니룩스의 셀프빨래방 브랜드 크린업24에 따르면 최근 셀프빨래방들이 연이은 한파로 때 아닌 호황을 맞이했다.

크린업24 서정마을점은 지난 8일부터 14일 사이 매출이 전주 대비 약 103% 증가했다. 한파로 셀프빨래방을 찾는 고객들이 몰려 일주일 매출이 2배 이상 훌쩍 뛴 것이다.

크린업24 서정마을점 관계자는 “갑작스러운 한파로 세탁에 어려움을 겪은 분들의 발걸음이 모두 셀프빨래방으로 향한 듯하다”며 “1월 7일까지 매출이 200만원대였는데 본격적인 한파가 닥친 후 일주일 매출이 400만원대로 뛰었다”고 전했다.

크린업24는 새로운 라이프스타일과 소비자 니즈를 반영한 무인 셀프빨래방 프랜차이즈로 전국 500여 개의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빨래방을 이용하며 발생하는 유휴 시간을 적극 활용할 수 있는 멀티숍 형태의 매장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현재 크린업24와 결합 가능한 멀티숍 모델은 ▲무인카페 ▲편의점 ▲코인노래방 등이 있다.

한편 크린업24는 지난 해 ▲2020 소비자서비스만족대상(2월) ▲2020 고객감동서비스지수 1위(5월) ▲2020 대한민국 프리미엄 브랜드 대상(9월) ▲2020 한국브랜드리더대상(12월) 4개에 달하는 브랜드 어워즈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