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땅만빌리지' 김구라 아들 그리, 아빠 여자 친구 "누나 라고 불러...너무 예쁘시다”"
'땅만빌리지' 김구라 아들 그리, 아빠 여자 친구 "누나 라고 불러...너무 예쁘시다”"
  • 최지은 기자
  • 승인 2021.01.21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땅만빌리지에 출연 중인 그리가 아빠 김구라의 여자 친구를 부르는 호칭에 대해 언급했다.

그리는 아빠와 단둘이 이야기를 나누던 중, 아빠의 코에서 삐져나온 코털을 발견하고 지적했다. 이에 김구라는 황급히 거울을 보며 코털을 뽑았는데, 유난히 긴 코털에 깜짝 놀라며 ‘누나에게 찍어서 보내야겠다’고 말했다. 김구라가 말한 ‘누나’는 본인의 여자 친구로, 아들 그리가 그분을 칭할 때 쓰는 표현인 것으로 밝혀졌다. 그리는 아빠의 여자 친구를 누나라고 부르는 것이 편하다며, “동안이시고 너무 예쁘시다”고 털어놨다.

한편, 김구라는 “평소에는 그분이 코털을 정리해주기도 하는데, 코털이 하도 길어서 사진을 찍어 보냈다”며 여자 친구에게 코털 사진을 보낸 이유를 밝혔다. 사진을 본 김구라의 그분은 “이런 건 없었는데?”라며 깜짝 놀란 반응을 보내왔다는 후문. 김구라와 그리, 김구라의 여자 친구에 관한 이야기는 땅만빌리지 10회에서 만나볼 수 있다.

아름다운 대자연 속에서 스타들이 만드는 로망의 집을 통해 시청자에게 대리 만족을 선사하고 있는 땅만빌리지는 오늘(21일) 밤 10시40분 KBS 2TV를 통해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