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파(aespa), 명품 브랜드 앰버서더 선정
에스파(aespa), 명품 브랜드 앰버서더 선정
  • 서상현 기자
  • 승인 2021.02.10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서상현 기자 = 걸그룹 에스파(aespa-카리나(Karina), 지젤(Giselle), 윈터(Winter), 닝닝(NingNing))가 프랑스 럭셔리 하우스 지방시(Givenchy)의 앰버서더로 선정됐다.

지난 2020년 11월 데뷔한 에스파는 싱글 “블랙 맘바(Black Mamba)”를 통해 파워풀하고 다이나믹한 스타일로 차세대 글로벌 스타로 급부상했다. 에스파는 ‘Avatar’와 ‘experience’를 표현한 ‘아이(ae)와 양면성의 의미를 지는 ‘aspect’를 결합해 탄생한 이름으로 ‘자신의 또 다른 자아인 아바타를 만나 새로운 세계를 경험한다’는 세계관을 토대로 활동한다.

지방시는 앰버서더 발표와 더불어 에스파와 함께한 새로운 브랜드 이미지를 선보였다. 이미지 속 지젤은 블랙 컬러의 크리스탈 스웻 후디와 미니 스커트, 볼드한 목걸이를 매치하는가 하면, 카리나는 등이 깊게 파인 블랙 드레스를 착용해 시크한 스타일링을 보여주었다. 닝닝은 랩 드레스와 팔찌를 함께 착용해 매혹적인 패션을 선보였고, 윈터는 화이트 계열의 톱과 팬츠를 매치해 스타일리시한 패션을 완성했다.

지방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매튜 M. 윌리엄스는, “처음 에스파를 보았을 때, 각 맴버들의 갖고 있는 에너지에 압도되었다. 그룹으로서는 물론 카리나, 지젤, 윈터와 닝닝 각 맴버들이 갖고 있는 확고한 개성과 스타일은 자연스럽게 지방시의 감성과 이어진다고 느꼈다. 에스파의 패션은 곧 그들만의 색깔을 의미한다“고 전했다. 

에스파 역시 “지방시의 새로운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매튜와 함께 하게 되어 기쁘다. 새로운 지방시 챕터에 함께 하게 된 만큼 다양한 모습과 활동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다”고 앰버서더로서의 소감을 밝혔다.

한편, 에스파는 지난 5일, 타이틀 ‘Forever’로 컴백해 많은 팬들 사이에서 인기를 얻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