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 낫서른' 원작 웹툰 '85년생' 재주목
'아직 낫서른' 원작 웹툰 '85년생' 재주목
  • 최지은 기자
  • 승인 2021.02.24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웹툰 제작사 재담미디어(대표 황남용)의 대표작 <85년생>(글&그림 혜원)이 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 <아직 낫서른>으로 제작되어 지난 23일(화) 오후 5시에 공개됐다.

총 15화로 제작되는 <아직 낫서른>(연출 오기환, 기획 카카오M, 제작 메리크리스마스)은 2월 23일부터 매주 화, 토요일 오후 5시에 카카오TV를 통해 공개된다. 이에 <아직 낫서른>의 원작 웹툰 <85년생>이 다시금 주목을 받고 있다.

웹툰 <85년생>은 30대가 된 여성 웹툰 작가 지원이 업무 미팅에서 어릴 적 첫사랑 승유를 만나며 겪는 설렘과 갈등을 그린다. 동시에 주인공 지원과 승유 주변 동갑내기 친구들의 이야기가 펼쳐지며 ‘20대의 혼란기를 지나 적당히 똑똑해지고 적당히 교묘해진, 하지만 여전히 연애와 결혼, 커리어 등 현실적인 고민으로 흔들리는 우리들’의 모습을 담아낸다.

원작은 총 4개의 시즌으로 구성돼 있고 카카오페이지에서 독점 서비스 중이다. 작품의 인기는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뜨겁다. 일본 웹툰플랫폼 픽코마, 코미코재팬, 코믹시모아 등을 비롯 미국, 프랑스, 인도네시아 등 해외 각국에서 작품이 서비스 중이다.

재담미디어는 원작의 인기에 힘입어 지난 2019년, 웹툰 <85년생>의 ‘드라마 제작 계약’을 체결했다. 카카오TV 오리지널 <아직 낫서른> 공개를 앞두고 원작자인 혜원 작가는 “많은 애정을 들인 작품이 영상으로 제작되어 설레고 즐겁다”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실제로 혜원 작가는 극중 웹툰 작가인 주인공 지원(정인선 분)의 손 대역 촬영에 임하는 등 드라마 제작에 많은 도움을 준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작품의 매니지먼트를 맡고 있는 재담미디어는 <동네변호사 조들호>, <우리 집에 사는 남자> 등 여러 웹툰 IP의 영상화를 이끌어냈고 태국, 멕시코, 중국 등에 만화 <궁>의 드라마 판권 수출을 성사시키기도 했다. 이번 카카오TV 오리지널 <아직 낫서른>에 대해 황남용 대표는 “보다 많은 사람들이 작품 속 인물들의 사연을 들여다보며 원작의 세계관이 확장되길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재담 웹툰 IP의 영상화를 적극적으로 시도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