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내 운명' 한고은 “남편 신영수와 제2의 신혼 보내고 있다”
'너는 내 운명' 한고은 “남편 신영수와 제2의 신혼 보내고 있다”
  • 최지은 기자
  • 승인 2021.02.26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배우 한고은이 남편 신영수와 ‘제2의 신혼’을 보내고 있다고 밝혔다.

오는 3월 1일(월) 밤 10시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는 배우 한고은이 스페셜 MC로 출연한다. 오랜만에 ‘너는 내 운명’을 찾은 한고은은 남편 신영수와의 근황을 전할 예정이다.

어느덧 결혼 7년 차를 맞은 한고은은 앞서 진행된 스튜디오 녹화에서 ‘제2의 신혼’을 보내고 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한고은은 신영수가 퇴사를 했다며, “남편이 요즘 집에 있다 보니 제가 일을 하며 잠을 잘 못 자고 예민해지기도 하는 부분들을 더 잘 느끼는 것 같다”라고 전했다.

이어 한고은은 “제가 쉬는 시간, 제 시간이 필요하다는 걸 배려해주고 있더라. 새벽에 일어나서 강아지를 돌봐줘야 하는 일이 있는데 그때마다 비몽사몽하면서도 저를 깨우지 않고 알아서 다 해준다”라며 남편을 향한 고마움을 드러냈다. 또한 한고은은 “아침에 출근하기 전에 욕조에 물도 미리 받아놔준다”라고 덧붙이며 달달한 분위기를 물씬 풍겼다.

그러나 그런 두 사람도 숟가락 하나 때문에 싸우기도 했다고. 한고은은 숟가락에 얽힌 사연을 이야기하며 신영수에게 서운함을 토로했다. 이를 듣던 MC들은 “왜 제2의 신혼이라고 한 거냐. 이해가 안 된다”라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한고은♥신영수가 숟가락 때문에 부부싸움을 하게 된 사연은 무엇일지, ‘수고부부’의 이야기는 오는 3월 1일(월) 밤 10시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