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도훈, 넷플릭스‘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 캐스팅
기도훈, 넷플릭스‘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 캐스팅
  • 최지은 기자
  • 승인 2021.03.03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배우 기도훈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에서 ‘브라이언 천’ 역으로 캐스팅됐다. 

기도훈이 출연을 확정한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는 알람이 울려야 사랑인 세상, ‘좋알람’을 울릴 수 없는 여자와 그녀의 마음을 알고 싶은 두 남자의 순도 100% 직진 로맨스를 그린다.

기도훈이 맡은 ‘브라이언 천’은 ‘좋알람’ 어플 개발자이자 현재 ‘좋알람’ C&C의 CTO(최고 기술 경영자)로, 새로운 기능이 추가된 ‘좋알람’ 2.0 버전의 출시와 함께 등장, 조조(김소현 분), 혜영(정가람 분), 선오(송강 분) 세 사람의 관계에 주요 키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기도훈은 최근작인 KBS 2TV 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훈훈한 비주얼과 다채로운 매력으로 시청자들에게 존재감을 각인하며, 한계 없는 활약을 펼치고 있는 만큼 이번 작품에선 어떤 모습을 선보일지 많은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는 오는 3월 12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