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해밍턴즈X박태환, 수영으로 마스크 2만 개 기부 성공
'슈돌' 해밍턴즈X박태환, 수영으로 마스크 2만 개 기부 성공
  • 서상현 기자
  • 승인 2021.03.29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서상현 기자 = ‘슈퍼맨이 돌아왔다’ 윌벤져스와 박태환이 만나 선한 영향력을 발산했다.

3월 28일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75회 '아빠라서 행복한 365일' 편에서는 해밍턴즈와 박태환의 위대한 도전이 그려졌다. 마스크 기부를 위해 만난 이들의 2,021m 릴레이 수영이 시청자들에게 큰 재미와 감동을 선사했다.

이날 해밍턴즈는 대한민국의 수영 영웅 박태환을 만났다. 어린 시절부터 수영을 좋아했던 윌벤져스는 평소에도 박태환의 영상을 즐겨보는 팬이라고. 특히 벤틀리는 "바다의 왕자 마린보이"라며 박태환의 주제곡까지 불러 '찐팬'임을 입증했다. 

박태환은 아이들과 함께 몸을 풀며 금세 친해졌다. 다정다감한 박태환의 눈빛이 아이들을 사로잡았고, 아이들은 박태환이 알려주는 훈련을 열심히 따라왔다. 웃음이 끊이지 않는 이들의 몸풀기 시간이 시청자들에게도 큰 웃음을 선물했다.

이 시간은 박태환에게도 깊은 인상을 남겼다. 윌벤져스와 함께 시간을 보낸 박태환은 "(미래에) 딸 한 명, 아들 한 명 낳고 싶다는 생각이 들더라"며 훗날 '슈돌'에 출연할 것을 약속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어 이들의 2,021m 릴레이 수영이 시작됐다. 1m 수영 당 마스크 10 장을 기부하는 이번 챌린지를 통해 약 2만여 장의 마스크를 어려운 친구들에게 기부하고자 한 것. 

어른이 하기도 쉽지 않은 도전이었지만, 윌리엄과 벤틀리는 끝까지 최선을 다해 도전에 임했다. 작은 몸으로 최선을 다하는 아이들의 모습이 큰 감동을 선사했다. 이와 함께 박태환의 도움이 더해져 해밍턴즈와 박태환은 마스크 2만 장을 무사히 기부할 수 있었다.

재미와 감동을 다 잡은 윌벤져스와 박태환의 케미가 시청자들에게 힐링을 안겼다. 또한 미래에 '슈퍼맨'이 될 박태환의 모습도 기대하게 하는 시간이었다. 함께 만나 더욱 시너지를 냈던 이들의 선한 영향력이 앞으로도 오래 기억될 전망이다.

한편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밤 9시 15분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