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사보도] 서울 지하철역 무늬만 임산부 배려석…정작 임산부는 1명 뿐
[탐사보도] 서울 지하철역 무늬만 임산부 배려석…정작 임산부는 1명 뿐
  • 전다윗 수습기자
  • 승인 2018.05.01 15:49
  • 댓글 10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00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joyDen 2020-07-29 19:45:16
[url=https://timeblock.ru/klubnika-lechit-osvetlyaet-i-omolazhivaet-kozhu/]способы укрепления здоровья[/url] или [url=https://timeblock.ru/category/stati/]уход за кожей после 60 лет[/url]

https://timeblock.ru/product/timeblock-full-comprehensive-service/

ㅡㅡㅋ 2020-07-24 09:42:14
임산부 배려석은 아무나 다 앉나보네요 지금 제 앞에도 쩍벌하신 건장한 젊은 여성이 앉아 있는데 ㅡㅡ

ㅇㅇ 2020-01-08 01:13:36
한국 여성은 대한민국 시민이 아니다.

역차별나라^^ 2019-12-05 20:27:21
존나게 웃긴게 부산에는 여성용 배려칸이라고 있다.
지하철 기다리고 있었는데 거기서 일하시는 할머니가 여성용칸이라고 다른칸타라고하더라?
얼터구니가 없어서
여성은 어디 몸불편한인간들로 구성되어있냐?
남자들은 여성용배려칸만큼 가격 낮게 쳐 받던가 똑같은 금액내고타는데 왜 눈치보면서 타야되냐?

정신병자들아 2019-10-17 14:26:31
'반반이던데 왜 여자만 욕함?', '남자들이 훨씬 많이 앉던데'라며 사실 회피하고 마치 다른 나라 지하철을 타고 다니는 사람처럼 엉뚱한 소리하는 여자들 이거 보고 제발 억지 좀 그만 부려라. 뇌내 망상을 사실인 것처럼 주장하고 그러면 정신병자 소리 듣는거야.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