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터TV, 해외직구 '늦은 배송·환불' 결국 고소까지
마스터TV, 해외직구 '늦은 배송·환불' 결국 고소까지
  • 김성화 기자
  • 승인 2019.10.28 12:08
  • 댓글 6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그레이스힐 2020-07-25 11:50:52
저도 제작년에 tv신청했다가 카드사에 문의해서 3개월만에 카드사통해서 환불받았네요 아직도 법의처벌을 안받았다니 씁쓸하네요.

chbox 2020-06-18 19:27:16
기자님. 마스터 티비가 chbox 로 이름 변경해서 작년과 동일하게 영업 하고 있습니다. 피해 사실을 기사로 써주세요.
왜 이런 악질 업체가 법에 심판을 받지 않을까요 ?

마스터 2020-06-15 00:40:13
chbox로 다시 영업을 하고 있습니다. 피해자가 없길 바랍니다..

보아스베이 2020-03-08 13:44:32
2016년도에 저도 여기서 고소하니 뭐니 난리쳐서 겨우 환불받았어요
겨우 3달만에
그때도 여러명 모여서 진행했고요
환불 수수료가 큰 수입원이 아닌가 의심될정도

정세란 2020-02-11 18:29:39
기다리다 지쳐 검색해보니 이런기사가 ㅜㅜ 어찌해야할까요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