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액상형 전자담배 유해성분 분석 발표 연기
식약처, 액상형 전자담배 유해성분 분석 발표 연기
  • 박현욱 기자
  • 승인 2019.11.28 16:09
  • 댓글 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유형주 2019-11-28 17:06:01
제발 공정하게 해주세요~ 저희도 편하게 장사하고 싶습니다.

전종현 2019-11-28 16:59:37
전문가 자문은 뭐냐? (말 바꾸기 전문가?)
그냥 있는 그대로 발표하면 되는걸 가지고... 하지만 발표시에 어떤제품, 검사방식, 연초와 비교한결과를 분명히 발표해야하고 특정물질을 과대포장 확대해석해서 발표하는건 용서할수 없다.

정우성 2019-11-28 16:52:18
의심환자 대마했나 수사하고 처벌해야하지않나 폐질환은 거의 대마성분 들어간거에서 나타나니 그환자 수사해야지

돈독트럼프 2019-11-28 16:50:55
정부야, 한해 6만명이 죽는 일반담배는 진짜 왜 나서지 않니? 나중 몇년후에 그가족들 뒷처리 어떻게 하실려고. 담배 흡연자들 지금 안도우면 나중에 세금 다 부어도 못 막는다. 한국도 좀 적게 죽는 액상형으로 가보자구나.

이영애 대장금 2019-11-28 16:42:19
국내 의심환자 1명도, 그럼, thc 했다는건데,
왜 가만히 있지. 검사해야 하는거 아닌가? 우리나라 액상과 관련없는걸 자꾸 숨기는 이유는 국민연금 본전 찾기 어려워서가 아닐까?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