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손흥민 인종차별에 칼 빼 들었다 “쏘니와 함께”
토트넘, 손흥민 인종차별에 칼 빼 들었다 “쏘니와 함께”
  • 최지은 기자
  • 승인 2021.04.12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토트넘이 손흥민을 향한 인종차별에 대해 입장을 밝혔습니다.

토트넘은 한국시간으로 12일 공식 SNS를 통해 "우리 선수들 중 한 명이 끔찍한 인종차별을 겪었다"며 "알려진 행위에 대해 구단은 EPL 사무국과 함께 전수 조사를 단행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이어 "쏘니, 우리는 당신과 함께 하겠다"며 마음고생을 하고 있을 손흥민을 향한 응원의 메세지를 보냈습니다.

앞서 토트넘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20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홈경기에 전반 33분 맨유가 선제골을 넣었으나비디오 판독 끝에 스콧 맥토미니가 손흥민의 얼굴을 가격하는 장면이 포착되며 득점이 취소 됐습니다.

이를 납득하지 못한 맨유 팬들은 손흥민을 향해 혐오스런 인종차별을 쏟아냈습니다.한편 이날 경기는 1대3으로 토트넘이 맨유에게 완패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