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는 사랑을 싣고' 초통령 헤이지니 의뢰인으로 출연
'TV는 사랑을 싣고' 초통령 헤이지니 의뢰인으로 출연
  • 서상현 기자
  • 승인 2021.05.04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KBS 제공
사진 = KBS 제공

 

톱데일리 서상현 기자 = 김원희와 현주엽이 어린이로 변신한 현장이 포착됐다.

KBS 2TV 'TV는 사랑을 싣고'에는 어린이들의 대통령 헤이지니가 의뢰인으로 출연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우는 아이들도 뚝 그치게 만든다는 국내 1세대 키즈 크리에이터이자 ‘KBS TV 유치원’ MC로 6년째 맹활약 중인 '지니언니' 헤이지니가 출연해 두 MC와 귀염뽀짝 케미를 선보인다.

특히, 어린이날을 맞이해 어린이로 돌아간 MC 김원희와 현주엽은 노란색 옷을 입고 볼풀장에서 숨바꼭질을 하는 등 동심으로 돌아간 상황극으로 시작부터 폭소를 예고한다.

그런가 하면 두 사람은 헤이지니의 시그니처 인사법을 따라하며 스타 크리에이터 따라잡기에 나섰다고 해 본방송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헤이지니는 함께 연기자의 꿈을 키웠던 친구를 찾아달라고 제작진에 부탁했다.

헤이니지는 대학 입시에 실패하고 좌절했을 때 그 친구 덕분에 견뎌냈고, 지금의 자신이 있게 됐다고 말해 힘겨운 시절 버팀목이 되어 준 소중한 친구와 재회할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초통령 헤이지니와 함께 하는 KBS 2TV ‘TV는 사랑을 싣고’ 어린이날 특집은 5일(수) 저녁 8시 3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