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정성윤의 불 타는 바비큐에 속 타는 김미려
'살림남2' 정성윤의 불 타는 바비큐에 속 타는 김미려
  • 서상현 기자
  • 승인 2021.05.14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KBS 제공
사진 = KBS 제공

 

톱데일리 서상현 기자 = 정성윤이 처가 식구들 앞에서 진땀 흘린 사연은 무엇일까.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정성윤이 야심 차게 준비한 장모 생신 파티 현장이 공개된다.

이날 정성윤은 장모의 생신을 맞아 아이들과 함께 김미려의 친정이 있는 광주로 향했다.

정성윤은 이번에야말로 멋진 이벤트를 준비해 장모에게 사랑받는 사위가 되고 싶은 마음에 "음식은 제가 다 알아서 준비할게요"라며 큰소리쳤다. 하지만 앞서 가족 캠핑을 떠났다가 실컷 고생만 한 김미려는 내심 불안감을 감추지 못했다는데.

아니나 다를까 자신 있게 숯불구이에 도전한 정성윤은 겉은 타고 속은 덜 익은 삼겹살을 식탁에 올리는 어이없는 실수를 저지르는가 하면 매캐한 연기로 파티 현장을 엉망으로 만들었다고.

이를 지켜보던 김미려와 처형의 표정은 급격히 굳어갔고 주인공인 장모마저 "밖에서 먹고 들어올 걸"이라며 탄식을 내뱉어 과연 정성윤이 기획한 생신 파티가 무사히 마무리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출발할 때부터 처형과 만남을 두려워했던 정성윤은 이날 처형의 말 한마디 한마디에 움찔하며 극도로 긴장하는 모습을 보여, 성윤이 처형을 두려워하는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정성윤의 좌충우돌 장모 생신 이벤트는 15일(토) 저녁 9시 15분 KBS2 ’살림남2’에서 공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