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동클’ 41kg 이혜성, 갯벌 체험 “제가 너무 무겁죠” 사과
‘우동클’ 41kg 이혜성, 갯벌 체험 “제가 너무 무겁죠” 사과
  • 최지은 기자
  • 승인 2021.07.23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LG헬로비전, LG U+, 더라이프 채널 제공
사진 = LG헬로비전, LG U+, 더라이프 채널 제공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41kg의 가녀린 몸매를 자랑하는 방송인 이혜성이 “제가 너무 무겁죠”라며 사과한 사연은? 신개념 동네 메이크오버 버라이어티쇼 ‘우리동네 클라쓰(이하 우동클)’ 촬영을 위해 갯벌 체험에 나선 이혜성이 동네 어르신에게 죄송한 마음을 전했다.

조용한 시골 마을을 ‘핫플레이스’로 변신시키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혜성이 어르신에게 사과해야만 했던 이유가 담긴 ‘우동클’은 오늘(23일) 오후 만날 수 있다. 지난 16일 첫 방송을 시작한 ‘우동클’은 매주 금요일 오후 5시와 밤 9시에 방송된다. 

김수로, 이수근, 이진호, 나태주, 조엘, 이혜성이 출연하는 ‘우동클’의 첫 번째 목적지는 순천의 유룡마을이다. 관광객들의 발길이 뜸한 이곳을 ‘SNS 핫플’로 만들기 위해 출연진들은 더운 날씨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열정을 불태웠다.

‘시공팀’ 이수근, 이진호, 나태주가 마을 재정비를 위해 시간을 보내는 사이 홍보를 맡은 김수로와 이혜성, 조엘은 유룡마을 인근의 갯벌을 둘러봤다. 이혜성은 본격적인 체험을 위해 유룡마을의 ‘반장님’ 어르신이 밀어주는 ‘뻘배’에 몸을 맡겼다. 하지만 더운 날씨에 반장님은 빨갛게 익은 얼굴로 연신 땀을 훔쳐야 했고, 앞자리에 탄 이혜성은 “어떡해, 제가 너무 무거우실 것 같아요”라며 어쩔 줄 몰라했다. 하지만 반장님은 “무거워도, 예쁘니까 안 무겁네~”라는 선의의 거짓말로 훈훈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하지만 이수근, 김수로는 본격적인 ‘동생 놀리기’에 나섰다. 저녁 전체 회의 시간에 이혜성이 “뻘배 체험이 너무 재미있었다”고 얘기하자, 이수근은 “운전하지 않고 앞에 탔지?”라며 팩트 폭격을 날렸다. 김수로도 “반장님이 그렇게 땀을 흘리는 건 처음 봤다”며 이수근을 지원사격해 폭소를 유발했고, 이혜성은 “죄송해요 반장님”을 반복해서 언급하며 짓궂은 농담에 진땀을 흘렸다.

갯벌부터 대나무숲, 아름다운 노을까지 품고 있는 순천 유룡마을이 ‘핫플’로 거듭날 수 있을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