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태현X진영X정수정, '경찰수업' 3차 티저 영상 공개
차태현X진영X정수정, '경찰수업' 3차 티저 영상 공개
  • 최지은 기자
  • 승인 2021.07.23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로고스 필름 제공
사진 = 로고스 필름 제공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경찰수업’이 풋풋한 러브 스토리와, 스파크 튀는 브로맨스를 담은 ‘꿀잼’ 캠퍼스 스토리로 안방극장을 찾아온다.

‘경찰수업’(연출 유관모 / 극본 민정 / 제작 로고스 필름)은 온몸 다 바쳐 범인을 때려잡는 형사와 똑똑한 머리로 모든 일을 해결하는 해커 출신 범죄자 학생이 경찰대학교에서 교수와 제자의 신분으로 만나 공조 수사를 펼치는 좌충우돌 캠퍼스 스토리다. 

대사를 통해 유동만(차태현 분), 강선호(진영 분), 오강희(정수정 분)의 캐릭터를 보여준 지난 2차 티저에 각양각색 스토리가 더해진 3차 티저가 23일(오늘) 공개, 복잡하게 얽힌 세 사람의 관계에 이목이 집중된다. 

먼저 강선호는 담임선생님에게 “그냥 아무 대학이나 넣어주세요”라고 힘없이 털어놓으며 개성도, 욕심도, 꿈도 없는 ‘무색무취’ 캐릭터 그 자체를 보여주고 있다. 이어 강선호는 “한 번도 꿈이란 걸 꿔본 적이 없었던 것 같습니다”라는 대사로 존재감 없이 살아온 그의 이야기를 궁금하게 한다.

반면 오강희는 단단한 눈빛과 함께 “이 순간은 지금 한 번뿐이고, 난 지금 하고 싶은 걸 할 거예요. 후회 없이”라고 선언하며 패기로 똘똘 뭉친 ‘사이다’ 매력을 뽐낸다. 그녀는 유도복을 입고 화끈한 액션까지 펼치며 당찬 카리스마를 제대로 발휘하기도.

이어 오강희는 면접장에서 만난 강선호에게 “너 이 학교도 혹시 나 따라온 거야?”라고 물어보며 거침없는 직진 본능을 선보인다. 강선호는 수줍게 “아니, 나도 꿈이라서. 경찰되는 게”라고 대답, 무채색 같던 그의 변화를 예고하는 동시에 풋풋한 청춘 로맨스를 기대하게 한다.

그러나 형사 유동만이 경찰서에서 마주한 천재 해커 강선호에게 날 선 경고의 메시지를 날리는 장면이 그려져 심상치 않은 대립을 암시한다. 그는 “두 번 다시 내 눈에 띄지 마라. 그땐 진짜 엿 같은 게 뭔지 제대로 보여줄라니깐”이라고 거칠게 비수를 꽂아, 예측 불가한 인연을 맺게 될 두 사람의 아슬아슬한 조합에 호기심이 더해진다.

‘경찰수업’ 제작진은 “이 드라마는 우리의 ‘청춘’을 떠오르게 하기에 의미 있고, 아슬아슬해서 더 재미있다. 그리고 경찰대학교에서 만난 이들이 서로에게 영향을 미치며 각양각색의 방향으로 변화해나가는 과정을 보여주려고 한다. 라이벌에서 뜻밖의 파트너로 거듭나는 유동만과 강선호의 진한 브로맨스와, 첫사랑의 아이콘 같은 면모로 설렘을 불어넣을 오강희, 그리고 모든 교수진과 학생들의 다채로운 이야기에 주목해 달라”라고 전했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경찰수업’은 오는 8월 9일(월) 밤 9시 30분에 첫 방송 되며,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플랫폼 wavve에서도 만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