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트롯쇼' 임영웅, '두 주먹' 1위...5연속 명예의 전당 입성
'더 트롯쇼' 임영웅, '두 주먹' 1위...5연속 명예의 전당 입성
  • 서상현 기자
  • 승인 2021.07.27 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SBS미디어넷 제공
사진 = SBS미디어넷 제공

 

톱데일리 서상현 기자 = 지난 26일(월) 생방송으로 진행된 ‘더 트롯쇼’에서는 대세 중의 대세 임영웅이 ‘두 주먹’으로 1위를 차지하며 5개월 연속 명예의 전당에 입성했다.

임영웅의 ‘두 주먹’은 뚝심 있는 남자의 이야기를 담은 쉬운 멜로디의 세미 트롯 곡으로 박군의 ‘한잔해’와 영탁의 ‘찐이야’를 제치고 ‘더 트롯쇼’ 7월 차트 1위의 주인공이 됐다.

지난 14일(수)부터 21일(수)까지 약 일주일간 진행된 사전투표에서 선두를 달린 임영웅은 생방송 실시간 투표를 합산한 총점에서 8190표를 받으며 압도적인 표 차이로 1위를 차지했다.

임영웅은 3월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 4월 '이제 나만 믿어요', 5월 ‘HERO’, 6월 ‘계단말고 엘리베이터’에 이어 7월 ‘두 주먹’으로 명예의 전당 5연속 입성이라는 대기록을 세우며 전무후무한 트롯 스타임을 입증했다.

6월에 이어 7월 차트에서도 2위를 차지한 박군은 총 4309표를 획득했고, 3위를 차지한 영탁은 4100표를 받았다. 생방송 현장에서 정해진과 함께 ‘한잔해’ 무대를 꾸민 박군은 “지난달에 이어 다시 한번 이 자리에 함께할 수 있어서 너무 기쁘고 감사하다. 다음달에도 뵐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어제 방송된 ‘더 트롯쇼’ 생방송 무대에서는 박군, 양지은, 홍지윤, 진해성, 박서진, 허찬미, 조명섭, 임서원, 조정민, 김중연, 마리아, 안성준, 윤태화, 이미리, 삼총사, 성리, 더블레스, 미스티 등이 출연해 흥겨운 무대를 펼쳤다.

‘더 트롯쇼’는 매주 월요일 밤 9시 SBS FiL과 SBS MTV 에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