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 ‘사랑의 금메달’ 열창...“지금 연휴 전인데, 명절만 되면 집콕한다”
신성, ‘사랑의 금메달’ 열창...“지금 연휴 전인데, 명절만 되면 집콕한다”
  • 서상현 기자
  • 승인 2021.09.17 13:5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유튜브 채널 '경기도청' 캡처
사진 = 유튜브 채널 '경기도청' 캡처

 

톱데일리 서상현 기자 = 가수 신성이 경기도 부천시 홍보 요정으로 변신, 유쾌한 에너지를 뽐냈다.

신성은 17일 오후 12시 방송된 유튜브 채널 ‘경기도청’의 ‘지금은 점심시간’에 출연했다.

이날 신성은 박휘순, 천예지 부부와 함께 만화의 도시 부천시에 등장, 시작부터 활기찬 미소와 함께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오픈 스튜디오로 이동한 신성은 “지금 연휴 전인데, 저는 명절만 되면 집콕한다”며 연휴 계획을 전하는가 하면, “명절 음식 하면 저는 잡채, 송편, 식혜 등 정말 좋아한다”고 덧붙였다.

이어서 만화 도시로 유명한 부천에 신성은 “‘꼬마자동차 붕붕’, ‘은하철도999’, ‘태권브이’ 등을 보고 자랐다”며 보는 이들의 공감을 이끌어냈고, “‘태권브이’가 나와서 코로나19를 물리쳐줬으면 좋겠다”고 깜찍한 발언을 건넸다. 또, 신성은 촉촉한 보이스로 추석 특별 방역대책을 전하며 코로나19 개인 위생을 강조했다.

이후 신성은 부천에서 사용 가능한 부천페이에 대해 “경기도 공공배달앱에서도 사용 가능하고, 간편하게 발급받을 수 있다”며 상세한 설명을 전했고, 부천페이와 함께한 추석맞이 장보기 VCR을 보며 폭풍 리액션을 선사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고향 가시는 길 행복하기를 바란다”고 전한 신성은 ‘사랑의 금메달’을 열창하며 흥을 끌어올렸고, 달콤한 목소리로 팬들의 귀를 호강시켰다. 특히 신성은 ‘달링’이라는 가사에 맞춰 천예지와 눈을 맞춰 박휘순의 질타를 받아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마지막으로 신성은 찰떡궁합을 자랑한 박휘순, 천예지 부부에 “너무 부러운 커플이다. 다음에 기회가 된다면 저도 커플로 다시 오고 싶다”며 부러움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매주 KBS1 ‘6시 내고향’, KBS 2Radio ‘김혜영과 함께’를 통해 대중과 만나고 있는 신성은 TV조선 ‘엄마의 봄날’, 개인 유튜브 채널 ‘뉴스타TV’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쏭쏭 2021-09-17 16:18:37
신성가수님 오늘 방송 너무 잘하셔서
즐겁게 시청했어요 어디서나 빛나는
가수님이 자랑 스러워요 최고세요
우리 가수님도 곧 좋은분 만나실거에요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