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경, ‘슬의생2’ 종영...“내 아들 석형이 이젠 안녕”
문희경, ‘슬의생2’ 종영...“내 아들 석형이 이젠 안녕”
  • 최지은 기자
  • 승인 2021.09.17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문희경 SNS
사진=문희경 SNS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배우 문희경이 ‘슬의생2’ 종영의 아쉬움을 달랬다.

지난 16일 오후 문희경은 자신의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두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문희경은 꽃을 든 채 우아한 비주얼을 자랑하는가 하면,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이하 ‘슬의생2’) 대본을 들고 있는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슬의생2’에서 양석형(김대명 분)의 모친인 조영혜 역을 맡았던 문희경은 “내 아들 석형이 이젠 안녕”이라며 진한 여운과 훈훈함을 자아냈다.

앞서 문희경은 ‘슬의생2’에서 넓은 연기 스펙트럼과 베테랑 배우다운 노련한 연기 내공으로 극의 몰입도를 더한 바 있다.

한편, 문희경은 오는 11월 방송 예정인 채널A ‘쇼윈도:여왕의 집’을 통해 또 한 번 시청자를 저격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