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민영, 드라마 촬영 스태프들에게 깜짝 선물
박민영, 드라마 촬영 스태프들에게 깜짝 선물
  • 최지은 기자
  • 승인 2021.09.27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배우 박민영이 JTBC ‘기상청 사람들: 사내연애 잔혹사 편’ 촬영 스태프들에게 깜짝 선물을 전했다. 

평소 주변인들을 잘 챙기기로 유명한 박민영은 더운 날씨로 고생하는 촬영 스태프들을 위해 커피차를 선물한데 이어, 이번에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자신이 모델로 활동 중인 건강 기능식품과 마사지기를 전액 자신의 사비로 준비해 스태프들에게 선물했다. 감사와 응원의 마음을 담아 준비한 박민영의 깜짝 선물은 촬영장을 더욱 훈훈하게 만들었고, 생각지도 못한 선물에 많은 스태프들이 감동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JTBC 새 드라마 ‘기상청 사람들:사내연애 잔혹사 편’은 열대야보다 뜨겁고 국지성 호우보다 종잡을 수 없는 기상청 사람들의 일과 사랑을 그린 오피스 멜로드라마로 박민영은 극 중 기상청 총괄 예보관 ‘진하경’ 역을 맡아 새로운 매력을 보여 줄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스타 작가 강은경의 글Line 소속 선영 작가가 극본을 집필하고 지난해 백상예술대상 TV 부문 대상을 수상한 ‘동백꽃 필 무렵’의 차영훈 감독이 연출을 맡아 완벽한 ‘작감배’ 조합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화제작으로 지금 촬영에 한창이다. 

 

사진 = 나무엑터스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