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마이라’ 수현, FBI 출신 프로파일러 유진으로 변신
‘키마이라’ 수현, FBI 출신 프로파일러 유진으로 변신
  • 서상현 기자
  • 승인 2021.10.27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OCN 제공
사진 = OCN 제공

 

톱데일리 서상현 기자 = 배우 수현이 오랜만의 국내 활동 복귀작 ‘키마이라’에 출연하는 기대감과 소감을 전했다.

'키마이라'는 강력계 형사 재환(박해수 분), 프로파일러 유진(수현 분), 외과의사 중엽(이희준 분)이 각자 다른 목적으로 35년 만에 다시 시작된 연쇄폭발 살인사건, 일명 ‘키마이라’의 진실을 쫓는 내용을 담은 추적 스릴러다.

극 중 수현은 FBI 출신의 IED 테러전문가이자 한국계 미국인 프로파일러 유진 역을 맡아 ‘키마이라’ 사건에 대한 강렬한 프로파일링 욕구로 사건에 뛰어드는 캐릭터를 연기한다. 사건을 해결해 나가는 과정에서 뛰어난 분석력과 날카로운 눈빛, 쿨하고 시원시원한 매력과 박학다식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끌 예정이다.

국내 활동 복귀작에 대해 배우 수현은 “오랜만에 국내 작품으로 인사드리게 되었다”며 “처음 대본을 읽었을 때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 전개와 캐릭터마다 가지고 있는 깊은 서사가 느껴져서 좋았다”고 전하며 소감을 밝혔다.

‘키마이라’에서 보여줄 유진의 매력에 대해 “전문적이고 예리한 프로파일러다. 때로는 엉뚱한 구석으로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고 전하며 “반면 혼자 있을 때는 트라우마로 인해 한없이 약해지고 불안해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한다”며 캐릭터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또한 극 중 함께 사건을 이끌어 가는 박해수에 대해 “활기차고 의욕적인 에너지를 지닌 배우라고 생각한다. 함께 하면서 많이 웃었고 힘든 촬영들도 재미있게 해낼 수 있었다”며 “쉬는 시간에 고민을 나누며 캐릭터에 가까워지기 위해 다같이 노력을 많이 했다”고 전하며 특별한 팀워크를 자랑했다.

뿐만 아니라 같이 호흡을 맞춘 ‘이중엽’역의 이희준에 대해서는 “중엽과의 촬영은 진중하고 긴장되는 에너지가 있다. 극 중 서로를 파악해 나가는 그 긴장감을 유지하며 촬영에 임하려고 노력했다”며 “서로 많이 의지하고 행복하게 촬영했다. 평소 좋아하는 두 배우와 호흡을 맞추게 되어 굉장히 의미 있는 경험이었다”고 전하며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배우 수현은 “오랜만에 국내 작품 ‘키마이라’로 인사를 드리게 되어 기대된다”라는 말과 함께 “유진 캐릭터가 신선하게 다가갔으면 좋겠다. 마음과 애정을 많이 쏟아낸 작품인 만큼 시청자분들의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김도훈 감독, 이진매 작가와 믿고 보는 배우 박해수, 수현, 이희준의 만남으로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는 ‘키마이라’는 오는 30일(토) 밤 10시 30분 OCN에서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