죠스떡볶이 400호점 돌파!
죠스떡볶이 400호점 돌파!
  • 최나연 기자
  • 승인 2014.01.28 1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렴한 창업비, 철저한 관리, 효율적인 시스템 등 가맹점주 부담 최소화가 성공 비결이다.

 떡볶이전문점 죠스떡볶이가 가맹사업 개시 4년 만에 400호점을 돌파했다.

죠스푸드(대표 나상균)는 서울시 마포구 노고산동에 죠스떡볶이 400호점(서강대점)을 정식 오픈했다고 28일 밝혔다.

죠스떡볶이의 400호점 돌파는 2007년 안암동 고려대 앞에 1호점을 낸지 6년, 2009년 가맹사업을 시작한지 4년 만의 기록으로, 동종 업계에서 가장 빠른 성장률이다. 2011년 11월 100호점, 2012년 7월 200호점, 2013년 4월 300호점을 오픈했으며, 300호점을 돌파한지 불과 9개월만에 400호점 돌파에 성공했다. 1주 평균 약 3개 꼴로 매장이 늘어난 것. 매장 수 기준 업계 1위인 아딸의 경우, 400호점을 돌파하는 데 7년이 걸렸다.

매장 수가 급증하면서 죠스푸드의 매출액도 가파르게 상승 중이다. 2011년 약 140억원에서 2012년 약 400억원으로 1년 만에 매출액이 3배 가량 상승했으며, 2013년 매출액은 약 500억원으로 예상하고 있다.

죠스푸드 김동윤 전략기획실장은 “죠스떡볶이가 단기간 내에 이처럼 급성장할 수 있었던 이유는 다른 외식 프랜차이즈 대비 저렴한 창업비용과 업계 최다 슈퍼바이저 인력을 기반으로 한 본사의 철저한 매장 관리, 원팩(one-pack) 시스템을 통한 칼 없는 주방 실현 등 가맹점주의 부담을 최소화하는 죠스떡볶이 만의 차별화된 가맹 시스템이 있었기 때문”이라면서, “생계형 점주의 비중이 높은 업종의 특성을 감안해 가맹점주의 적정 수익 보장을 사업의 최우선 순위에 두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