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포 할머니,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日 현지 홍보 전개 화제
엑스포 할머니,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日 현지 홍보 전개 화제
  • 이원기
  • 승인 2013.05.28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아이치현 모리코로 파크에 포스터 홍보물 전시
엑스포 할머니의 순천만 사랑  엑스포할머니로 불리는 야마다 도미요(64)씨가 일본에서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홍보 활동을 펼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photo by  이원기 기자

 전 세계 엑스포장을 순방하며 '엑스포 할머니'로 불리는 일본인 야마다 도미요(여,山田外美代·64)씨가 일본에서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홍보 활동을 펼치고 있어 주목을 받고 있다.
 
정원박람회 조직위는 28일 “전 세계 6곳의 엑스포를 모두 관람한 진기록 보유자인 야마다씨가 지난 24일부터 일본 아이치현 지구박람회 기념공원인 모리코로 파크에 정원박람회 포스터와 홍보물을 전시하고 홍보영상도 상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야마다씨는 지난 5일 남편, 아들과 함께 정원박람회장을 방문해 조직위 나승병 사무총장을 만난 자리에서 "자연을 사랑하고 지키려는 아름다운 순천정원박람회장을 방문하게 돼 정말 기쁘다" 며 "일본으로 돌아가면 각종 언론에 알려 일본인들이 방문할 수 있도록 홍보를 돕겠다"고 밝혔다.
 
그는 또 "정원박람회 홍보의 일환으로 순천정원박람회 자료를 모리코로 파크에 전시해 많은 일본인들이 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아이치현 세토시에 거주하는 야마다씨는 일본 오사카(1970), 스페인 세비야(1992)와 사라고사(2008), 일본 아이치(2008), 중국 상하이(2010) 엑스포를 비롯 지난해 2012 여수엑스포까지 전 세계 6곳의 엑스포를 모두 섭렵한 진기록을 갖고 있다.
 
특히 '엑스포할머니'는 사라고사, 상하이, 여수 엑스포 당시 전 기간 매일 방문하는 '개근관람'으로 더욱 화제가 됐다. <순천 이원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