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민아, 군대 면제받자” 한국 멕시코전 24일 0시 경기… 손흥민·황희찬 투톱, 김신욱·이승우 벤치
“흥민아, 군대 면제받자” 한국 멕시코전 24일 0시 경기… 손흥민·황희찬 투톱, 김신욱·이승우 벤치
  • 박혜진 기자
  • 승인 2018.06.23 2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2018 러시아 월드컵)
(사진=2018 러시아 월드컵)

[톱데일리] 손흥민과 이재성 '투톱'이 멕시코전 선발로 나선다. 

신태용 감독은 23일 오후 9시(이하 현지시간·한국시간 24일 오전 0시) 러시아의 로스토프 아레나에서 열리는 2018 러시아 월드컵 본선 조별리그 F조 멕시코와 2차전에 4-4-2 포메이션을 가동한다. 

앞서 스웨덴과의 1차전에서 김신욱을 투입한 4-3-3 전술을 구사했던 신 감독은 멕시코전에서 손흥민의 파트너로 황희찬이나 김신욱 대신 이재성을 낙점했다. 

2선에서는 황희찬과 문선민이 좌우 날개로 선다. 문선민은 월드컵 데뷔전을 치르게 됐다.

캡틴 기성용과 역시 월드컵 데뷔전인 주세종이 중원을 지킨다. 

왼쪽부터 김민우, 김영권, 장현수, 이용이 포백 수비진을 구축한다. 골문은 조현우가 계속 지킨다.

한편 스웨덴에게 0-1로 진 한국은 벼랑 끝에 몰렸다. 멕시코전마저 패할 경우, 16강 진출 가능성은 희박해진다. 


박혜진 기자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