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는 언니' 서희주 선수, 청순 비주얼 속 카리스마 무술 실력
'노는 언니' 서희주 선수, 청순 비주얼 속 카리스마 무술 실력
  • 서상현 기자
  • 승인 2021.03.15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서상현 기자 = ‘노는 언니’에 미녀 검객 서희주가 뜬다.  

내일(16일) 저녁 8시 50분에 방송되는 티캐스트 E채널 ‘노는 언니’(방현영, 박지은)에서는 여자 최초 세계우슈선수권대회 금메달리스트인 우슈 국가대표 서희주 선수가 언니들과 함께한다. 

우슈 분야 표연(表演) 종목 선수인 서희주는 절도 있는 몸놀림과 화려한 칼 솜씨로 여자 우슈 최초 인천아시안게임 동메달을 획득하고 세계우슈선수권대회에서 금메달까지 거머쥐며 한국 여자 우슈의 역사를 쓰고 있는 인물이다.

청순한 외모로 시선을 단박에 사로잡은 서희주는 우슈란 스포츠가 무엇인지와 우슈 체육관을 운영하시던 아버지를 따라 운동을 시작하게 된 어린 시절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특히 여자 우슈 선수의 경우 실업팀이 없어 장비 구입, 전지 훈련 비용을 모두 자비로 해결하는 등 여러 고충에 대해서도 허심탄회하게 전할 예정이다.

또한 중국 최고의 액션 배우인 이연걸과의 특별한 인연도 공개된다. 2019세계우슈선수권대회 시상식에서 이연걸을 만났다고 해 과연 어떤 비밀이 담겨있을지 궁금해지는 상황. 미녀 검객 서희주가 들려주는 우슈 이야기에 벌써부터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이날 언니들은 서희주와 함께 템플스테이에 도전한다. 봉선사 한 가운데에서 우슈를 직접 배워보기로 한 언니들은 빠르고 절도 있는 우슈에 점점 스며들었다는 후문. 특히 기본 동작인 발차기를 배워보는 과정에서 곽민정은 각이 살아있는 자세로 남다른 실력을 뽐낸다고 해 에이스에 등극할 곽민정의 우슈 실력도 궁금해진다.  

E채널 ‘노는 언니’는 매주 화요일 저녁 8시 50분에 방송, 넷플릭스에서도 방영되며, 공식 인스타그램과 유튜브 E채널을 통해서도 선수들의 생생한 현장 소식을 바로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