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른들은 몰라요' 이유미X안희연, 시선 사로잡는 보도스틸 13종 공개
'어른들은 몰라요' 이유미X안희연, 시선 사로잡는 보도스틸 13종 공개
  • 서상현 기자
  • 승인 2021.03.19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서상현 기자 = 배우들의 완벽한 캐릭터 소화력과 환상의 케미스트리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어른들은 몰라요>가 영화의 강렬한 비주얼을 담아낸 보도스틸 13종을 공개해 화제다.

이유미 배우와 안희연 배우의 완벽한 연기 앙상블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어른들은 몰라요>가 강렬한 극과 극 비주얼을 담아낸 보도스틸 13종을 공개해 화제다. <어른들은 몰라요>는 가정과 학교로부터 버림받은 10대 임산부 ‘세진’이 가출 4년 차 동갑내기 친구 ‘주영’과 함께 험난한 유산 프로젝트를 시작하며 벌어지는 이야기.

<어른들은 몰라요>는 독보적 연기력을 자랑하는 무서운 신예 이유미와 연기자로의 새로운 도전을 시작한 안희연의 파격 변신과 완벽한 연기 앙상블을 만나볼 수 있을 영화로 주목받고 있다.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드는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자랑하는 연기 경력 12년 내공의 이유미 는 주인공 ‘세진’으로 분한 영화 <어른들은 몰라요>를 시작으로 드라마 [오징어 게임], [지금 우리 학교는]까지 어느 해보다 활발한 활약을 이어갈 예정이다. 한편 걸그룹 EXID로 데뷔한 안희연은 드라마 [엑스엑스(XX)]로 배우로서의 첫 걸음을 떼고, <어른들은 몰라요>의 ‘주영’ 역으로 본격적인 연기 활동에 시동을 걸고 스크린 데뷔를 앞두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보도스틸은 처음 만났지만 절친이 된 ‘세진’과 ‘주영’의 여느 또래와 다름없는 웃음기 가득한 모습, 그리고 이와 극명히 대비되는 영화의 강렬한 분위기를 동시에 담아내 주목된다. 학생 신분에 덜컥 임신 사실을 알게 된 ‘세진’의 도무지 속을 알 수 없는 웃음과 표정에 이어 복잡한 모든 고민을 날려버릴 듯 바람을 가르며 자유롭게 롱보드를 타는 장면이 먼저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한, 가출 4년 차 동갑내기 ‘주영’은 무언가에 취한 듯 힘없이 의자에 기대어 있어 과연 주인공들이 어떤 일들을 겪게 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길거리에서 만난 파랑머리의 ‘재필’과 ‘신지’까지 왠지 닮은 듯한 네 명의 청춘이 모여 함께할 ‘세진’의 유산 프로젝트가 과연 어떤 국면을 맞이하게 될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세진’, ‘주영’이 미소를 한껏 머금은 채 쇼핑하는 모습은 눈만 마주쳐도 웃음이 나오는 영락없는 10대 소녀와 다름없어 눈길을 끄는 한편, 세상의 거친 폭력에 지친 듯 바닥에 주저앉아 있는 모습은 이들의 여정이 순조롭지만은 않을 것을 예고하는 듯해 기대를 높인다.

이처럼 주목받는 배우들의 완벽한 캐릭터 소화력과 순한맛과 매운맛의 매력을 모두 담아낸 보도스틸로 예비 관객들의 기대감을 한층 더하고 있는 <어른들은 몰라요>는 4월 관객들을 찾아온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